왠지 꿀꿀한 기분으로 집에 돌아오던 길에 우연히 눈에 들어와서 들른 동네 서점.
조그만 서점이라 진열된 책이라고는 잡지와 참고서, 어린이 그림책 등이 대부분이었지만,
그래도 요즘 늘 인터넷으로만 책을 구입하다가
간만에 책으로 가득 한 공간에 들어서니 왠지 두근두근~ㅋ




그림책도 뒤적여보고, 뜨개질책도 몇 권 구경하고,,,,
그러다가 눈에 딱 뜨인 '와카타케 나나미'의 <나의 미스터리한 일상>!!
오, 이 책이 동네 서점에 있다니 왠지 의외~^^;;;
암튼 구경만 하고 빈손으로 나오기도 뭐하고, 가격이 저렴한 책이기도 해서 겸사겸사 구입했다.



얼마전에 '와카타케 나나미'의 <네 탓이야>를 꽤 잼있게 읽었었는데,
요거 읽어보고 잼있으면 다른 것들도 모조리 사서 읽어야징~ㅋ

그건 그렇고 간만에 서점에서 책 사고 봉지에 담아서 달랑달랑 들고 오는 기분이 꽤 갠찮더군.
가끔은 기분전환 삼아 서점에 놀러가야겠어~ 후훗~^^*





Posted by 블랑블랑

댓글을 달아 주세요


Statistics Graph

최근에 달린 댓글

달력

 « |  » 2019.11
          1 2
3 4 5 6 7 8 9
10 11 12 13 14 15 16
17 18 19 20 21 22 23
24 25 26 27 28 29 3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