즐거운 추석 연휴의 시작! ^0^

볼 일 마쳐놓고 만화책 읽는 중인데, 어제 요즘 읽고 있는 만화책 목록을 정리해서 올려놓고는
정작 읽어치운 것은 뜬금없이 이 <스나크 사냥>!ㅋ
일본 미스터리 팬들에게는 너무도 유명한 '미야베 미유키'의 동명소설 <스나크 사냥>이 원작으로,
3권이 완결이라 부담없이 금방 읽어치울 수 있었어.^^


크리스마스 이브날 홀로 가게를 지키고 있던 초보 바텐더 '슈지'는
'게이코'라는 아름다운 손님에게 마음을 빼앗긴다.
그녀는 악기 케이스로 보이는 커다란 가방을 들고 그후로도 가게에 종종 들르는데,
사실 그녀의 가방에 들어있는 건 악기가 아니라 장총.
그녀는 자신을 철저히 이용하고 버린 전 애인의 결혼식 날 복수를 할 예정이고,
그 계획에 '슈지'를 이용할 생각으로 그에게 접근하지만, '슈지'의 진실된 마음에 조금씩 흔들린다.

그리고 그와중에 '슈지'가 일하는 바의 주인 '오리구치'가 그녀의 총의 존재를 알고는
그 총을 이용해 가족의 복수를 계획한다.
그의 부인과 딸을 총으로 살해한 소년을 자신이 직접 처단할 생각.

하지만 '게이코'의 총은 총구를 막아놓은 것으로,
사실 그녀의 목적은 전 애인 앞에서의 자살이다.
그 총은 쏘는 사람을 죽이도록 장치되어 있는 것이다.

전 애인의 결혼식장을 찾은 '게이코'는,
그녀를 따르고 좋아하던 전 애인의 여동생에 의해 계획을 포기하고, 총은 '오리구치'에게 빼앗긴다.

총을 들고 가족의 복수를 위해 가는 '오리구치'와, 그런 그를 막기 위해 뒤쫓는 '슈지'와 '게이코'.
사건과 인물들은 복잡하게 얽히고 꼬이기 시작한다.


사실 앞부분 읽으면서는 전개과정이 무지 엉성하고 허술해 보여서 '이거 뭥미?'했는데,
뒤로 갈수록 사건이 얽히고 여러 인물들이 하나로 모이면서 점점 재밌어진다.
특히 나쁜 놈들이 각각 어떤 우연들이 겹쳐 나름대로 처단을 받기 때문에 그 부분도 통쾌.ㅎ
좀 허술하게 느껴졌던 건 만화로 분량을 압축하다 보니 그렇게 되지 않았나 싶어.





요게 '미야베 미유키'의 원작소설인데, 만화 읽고 났더니 원작이 무지하게 땡기네!ㅎ

사법시험을 준비하는 동안 '게이코'의 돈만 쪽쪽 빨아먹고는
정작 시험에 합격하자 그녀를 냉정하게 차버린 전애인이라든가,
'게이코'를 너무 좋아하여 오빠의 잘못에 대신 죄책감을 느끼는 그의 여동생,
그 전애인과 함께 '게이코'를 이용해먹은 친구들,
희열을 위해 사람을 살해한 미성년 소년,
'슈지'의 의붓아버지와, 엄마만 같고 아버지가 다른 '슈지'의 어린 여동생 등,
만화에서는 조금씩만 다뤄지지만 원작에서는 이 모두가 깊이있게 다뤄질 것 같아 기대된단 말이지.
모든 등장인물들에게 사연과 연민을 불어넣는 거야말로 그녀의 특기 아니겠어?ㅎ

책 정보를 보니 설정도 만화랑 조금 틀린 듯.
'슈지'의 직업도 바텐더가 아닌 낚시 도구점 직원으로 나오고...

<스나크 사냥>이라는 제목에 대해서는
'루이스 캐럴의 1876년 작 <스나크 사냥 The Hunting of the Snark>에는
'스나크'라는 불가사의한 괴물이 등장한다.
이 괴물을 잡으면, 잡은 사람은 그 순간에 사라져 버린다고 한다.
미야베 미유키가 빌려온 <스나크 사냥>이란 제목은,
살의가 그대로 자신에 돌아오는 산탄총의 우의인 것이다.'
라고 설명되어 있다.

만화 속에서는 인간의 증오와 복수심을 부추기는 괴물을 '스나크'라고 부른다.
책 속에서는 등장인물들이 증오와 복수심에 휩싸일 때 어떻게 표현되는지 모르겠는데,
만화에서는 정말 '스나크'라는 괴물에 씌이는 듯한 모습이 그림으로 잘 표현되어 있다.

그치만 굳이 만화로는 권하고 싶지 않다.
아무래도 분량을 줄인 건지 이야기가 좀 많이 헐렁해.^^;;;

그러고보니 이거 원작소설이 지금 50% 반값할인 중이네~
흐음,,,사볼까나~~~^^;;;;



* '미야베 미유키' 현대물 모음!!

* 아래 링크를 통해 구매하시면 1%의 알라딘 추가적립금을 받으실 수 있어요~^^
(익월 15일 자동지급, 링크 도서를 포함한 해당 주문건의 총액에 대한 1%)



-- 추천 한 방 꾹! 눌러주심 안 잡아먹어효~!!! (>_<) --
Posted by 블랑블랑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오르가논 2011.09.11 00:49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만화 읽어본지도 꽤 됐네요^^
    스나크란 개념, 꽤나 철학적인데요~ ㅎㅎ

  2. 112231 2011.09.13 19:19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잘 보고 갑니다.. 한번 봐야겠네요

  3. 잉여 2011.09.21 08:24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소설책만 보고 박진감 넘쳤는데 만화도 있네요? 근데 검색해보니 안 나오는데 어떻게 검색해야 살 수 있나요?ㅎㅎ

    • 블랑블랑 2011.09.21 15:09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아마 국내에 정식출간이 안 된 거 같아요...
      대신 http://comic.naver.com/charge/detail.nhn?contentId=30439&no=1로 가시면 번역본이 있어요.
      근데 소설 읽으셨으면 만화책은 굳이 안 보셔도 될 것 같은데..ㅎ


Statistics Graph

최근에 달린 댓글

달력

 « |  » 2019.10
    1 2 3 4 5
6 7 8 9 10 11 12
13 14 15 16 17 18 19
20 21 22 23 24 25 26
27 28 29 30 3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