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람마다 책 읽을 때 특히 선호하는 자세가 있기 마련이다.

명화 속에 등장하는 독서 중인 많은 여인들의 모습은
그 자체만으로 아름답기도 하지만, 책읽기의 다양한 자세를 보여준다.
책을 좋아하는 사람이라면 전혀 낯설지 않을 그 모습들을 한 번 자세히 들여다볼까나~~



Jean-Bapti te- Camille Corot


일단 가장 고전적인 앉아서 읽기.

요즘은 집에서보다는 주로 지하철에서 마니 볼 수 있는 독서 자세다.

하지만 저 그림처럼 등받이도 없이 앉아서 읽는 자세는 정말 힘들어~
저 소녀들은 무슨 책을 읽고 있기에 저리 힘 든 기색도 없이 폭 빠져 있는 걸까 궁금해진다.^^



Claude Monet


앉아서 읽기라면, 야외에 나가 풀밭이나 벤치에 앉아 있는 것도 빼놓을 수 없다.
이건 책 좋아하는 사람들에게는 일종의 로망같은 것이지~

근데 저것도 막상 해보면 그닥 편하지는 않을 것 같지?^^;;;



Jean-Honor Fragonard  /  Pierre-Auguste Renoir


편안히 등받이를 대고 읽어도, 앉아서 무릎에 책을 놓고 읽는 자세는 목에 부담을 준다.
그러니 읽다 보면 저렇게 자연스레 책을 든 손이 올라오게 마련~

그치만 이건 책이 무거울 경우는 어림도 없는 자세고,
가벼운 책도 저렇게 오래 들고 읽을 수는 없어~ ㅠㅠ (우린 연약한 여성들이니까!!ㅋ)



Peder Severin Kroyer


요런 벤치에 앉아서 읽으면 좀 편하려나?

언뜻 보면 졸고 있는 것처럼 보이지만, 그녀의 다리 위에는 책이 펼쳐져 있다.
아니, 어쩌면 책을 읽다가 진짜로 졸고 있는 걸 지도...^^;;;

초목의 한구석에서 등을 뒤로 빼고 앉아서 책을 읽는 모습이 너무나 평화로워 보인다.
근데 목이 좀 아플 것 같은데....;;;



Vilhelm Hammershoi  /  Pieter Janssens Elinga


딱딱한 의자에 허리를 꼿꼿이 세우고 단정한 자세로 책을 읽는 여성들의 모습은
어딘지 경탄을 자아내지만, 그 뒷모습들은 조금 쓸쓸해 보이기도 한다.



Julius LeBlanc Stewart


똑바로 앉아서 읽는 게 힘들다면 이렇게 편안한 쇼파에 쿠션을 잔뜩 받치고 읽는 것도 좋은 방법.



Ather Hughes


앉아서 읽다가 점점 힘들어지면 자연스럽게 눕는 형태로 가기 마련인데,
일단은 요렇게 배 깔고 눕는 것이 대부분 사람들의 첫 번째 단계이지 않을까 싶다.

근데 저것도 오래 있다 보면 상체를 받치고 있는 팔도 아프고, 특히 허리가 무지하게 아프다.-_-;; 



Winslow Homer


결국 나의 최종 책읽기 자세는 바로 요거. 옆으로 누워서 읽기다.ㅋ

머, 이 자세도 오래 있으면 책을 받친 팔과 손목이 살짝 아프지만 그래도 이게 제일 편한 자세.

이 몸은 며칠 전에 독서대를 구입해서 지금은 저 자세 그대로
따로 책을 손으로 받칠 필요 없이 앞에 독서대로 받쳐두고 읽는
보다 진화된 독서 자세를 구축했지. 호홍~~ㅋ



Gwen John


그밖에, 이건 주로 서점에서 마니 하는 자세지만, 서서 읽는 경우도 있다.

가끔은 집에서도 책꽂이 앞에 서서 읽을 책 고르려고 뒤적이다가,
갑자기 어떤 책의 어떤 부분에 삘이 팍 꽂혀서 잠시 서 있음을 망각하고 읽을 때도 있지만.^^



Winslow Homer


이건 꼭 해 보고 싶은 꿈의 자세.

싱그러운 야외에 저렇게 그물침대를 걸어두고 흔들흔들하면서 읽는 기분이 어떨지,
상상만으로도 막 행복해진다.



Miles Williams Mathis


가끔은 이렇게 옷을 홀딱 벗고 읽어보는 건 또 어떨지...? ㅎㅎ


여러분은 책 읽을 때 어떤 자세를 선호하시나요?^^*






추천 한 방 꾸욱! 눌러주삼~~ 굽신굽신~~ >_<
Posted by 블랑블랑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철이 2010.09.03 19:43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안녕하세요~ '댓글 좀 남겨주셈~'해서 쓰구 있구요.. 글들 재밌게 읽구 있습니당^^ 독서자세.. 저는 화장실에 앉아서도 읽어여.. --;;

    • 블랑블랑 2010.09.03 21:14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오홋!! 그 문구가 효과가 있었군요!!
      올린 보람이 있네요~~감솨감솨~~^^*
      전 볼일을 워낙 빠르게 보는 지라 화장실에선 못 읽어요~ㅎㅎ


Statistics Graph

최근에 달린 댓글

달력

 « |  » 2019.11
          1 2
3 4 5 6 7 8 9
10 11 12 13 14 15 16
17 18 19 20 21 22 23
24 25 26 27 28 29 3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