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말 휴일을 암울하게 만들었던 체끼가 드뎌 다 가시고 속이 정상으로 돌아온 기념으로
먹고 싶었던 판모밀을 시켜먹었다.^^;;; 그동안 제대로 못 먹어서 어찌나 답답했든지...ㅋㅋ




짜잔~!!
'미소야'에서 시켰는데 요렇게 한 세트에 6,500원.
가격도 비싸지 않으면서 초밥까지 먹을 수 있어서 좋아~ >_<




살얼음이 얹어져 있는 탱탱한 모밀을,




요렇게 찍어먹으면~ 캬~~ㅋ




이것은 생선초밥이랑 캘리포니아 롤.^^
모밀도 양이 꽤 되는데다가, 이것까지 다 먹었드니만 배가 아주 터질 판.ㅋㅋ


근데, 맛있게 먹긴 했는데, 다 먹어갈 때쯤 든 생각은,
역시 이건 여름에 먹어야 돼.... 어찌나 춥던지.... ㄷㄷㄷ-_-;;;;



* 음식관련 만화 보러 가기 클릭~!!





Posted by 블랑블랑

댓글을 달아 주세요


Statistics Graph

최근에 달린 댓글

달력

 « |  » 2019.10
    1 2 3 4 5
6 7 8 9 10 11 12
13 14 15 16 17 18 19
20 21 22 23 24 25 26
27 28 29 30 3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