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늘은 즐거운 어린이날!!
어린이도 아니면서 왜 즐겁냐면.... 바로 쉬는 날이니까!!! 꺄핫!!ㅋ >_<

그럭저럭 늦잠을 자고 점심약속이 있어서 1시쯤 나갔다 왔는데,
옷을 넘 달라붙는 걸 입고 나갔드니 뭘 제대로 먹을 수가 없어...-0-
그덕에 집에 돌아와서도 허전한 마음 달랠 길이 없어서 저녁으로 시켜먹은 볶음밥!ㅋ^^

볶음밥 종류를 다 좋아하긴 하는데 단점은 먹다 보면 느끼해서 많이 못 먹는다는 거~
그래서 요즘 종종 먹는 게 중국집에서 파는 매콤한 사천볶음밥이다.
매운 고춧기름으로 볶아서 일반 볶음밥보다 훨씬 덜 느끼하거든.^^
보통 중국집 볶음밥은 양도 넘 많아서 절반 정도밖에 못 먹는데,
요거라면 3분의 2까지도 먹는다는....ㅋ
(근데 중국집 음식 디게 지저분한 경우가 많다던데... 머, 설마 먹고 죽진 않겠지...^^;;;)

배가 부르니 잠이 솔솔 오지만 이대로 자버리긴 너무 아쉬워...
먼가를 읽고 싶은데 무거운 건 못 읽겠고,
걍 만화책이나 가벼운 코지 미스터리 소설을 읽어볼까 생각중.

암튼 이제부터 즐거운 휴일의 남은 저녁시간을 즐겨볼까나~~~^^*



* 음식관련 만화 모음!!



--바쁘지 않으시면 추천 한방 꾹! 눌러주세요~ 블로거에게 큰 격려가 된답니다~^^*--

Posted by 블랑블랑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Yildiz 2011.05.05 20:23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아.. 먹음직스러워요.. +ㅆ +

  2. 명태랑 짜오기 2011.05.05 23:00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오늘 어린이날이라 모든분들이 어린이가 좋아하는 음식을 먹었을 겁니다. 나이드신 분들은 좀 그랬을 거지요

  3. 세리수 2011.05.06 07:17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저도 언젠가 작은옷을 입고 나갔던적이 있었는데요
    음식이 맛있어서 허겁지겁 먹다가 허리띠도 못채우고
    뒤지는줄 알았던적이 있었네요;;^&^

  4. 미카엘 2011.05.06 10:58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저 볶음밥 좋아하는데!!! 사천식볶음밥도 있었군요!!! 중국집은 지저분하다는 집이 많은데
    깔끔한집에 가보면 요리도 더 맛있고 깔끔하더라구요!
    갑자기 배가 급고파지네요 ㅋㅋㅋ

  5. 소셜윈 2011.05.06 14:40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쉬는날엔 만화책인 쵝오죠 ㅋㅋ *^^*


Statistics Graph

최근에 달린 댓글

달력

 « |  » 2019.10
    1 2 3 4 5
6 7 8 9 10 11 12
13 14 15 16 17 18 19
20 21 22 23 24 25 26
27 28 29 30 3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