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헝거게임>  /  지은이 : 수잔 콜린스  /  옮긴이 : 이원열  /  북폴리오


이거 평도 그렇고 (현재 알라딘 평점 9.5) 어찌나 재밌다고들 떠들어대던지 안 읽을 수가 없었던 책.
미국판 '배틀로얄'이라고 해서 원래 볼 생각 그닥 없었는데 말이지. (인제 그 설정 질렸다구.-_-)
머, 확실히 전개과정이 흥미진진해서 술술 읽히긴 하더라. 나도 밤새워 홀랑 다 읽어버렸으니.ㅋ
아, 근데 중요한 건 다 읽고 나니까 무지 허무해.
서로 죽고 죽이는 서바이벌 게임이라는 소재 자체도 이제는 너무 진부한 데다가,
전개과정도 솔직히 그닥 특이할 게 없거든.




독재체제하의 미래사회를 배경으로, 피비린내 나는 공포 정치를 상징하는 '헝거 게임'이 소재.
헝거 게임은 해마다 12개 구역에서 각기 두 명씩의 십대 소년 소녀를 추첨으로 뽑은 후,
제한된 장소에 가둬두고 한 명만 살아남을 때까지 서로 죽고 죽이게 하는 잔인한 유희로,
이 모든 과정은, 24시간 리얼리티 TV쇼로 생중계된다.
마침내 온갖 위험이 도사리고 있는 '경기장'에 던져지는 스물 네 명의 십대들.
오직 단 한 명의 생존자를 가려내기 위한 잔혹한 게임이 시작된다.


위의 기본 설정은 따로 쓰기 귀찮아서 걍 알라딘 설명에서 대충 짜깁기해서 데려왔음.ㅋ
암튼 저 기본 줄거리만 봐도 알겠지만, '배틀로얄'이랑 거의 똑같은 설정이다.
머, 이런 저런 세부적이고 자잘한 것들은 물론 다르지만...


쬐금만 더 자세히 들어가 보자면,

여주인공 캣니스는 엄마와 12살 여동생을 부양하며 고단한 인생을 강하게 살아가고 있는 소녀로,
세상에서 가장 사랑하는 여동생이 추첨에서 '헝거게임'의 참가자로 뽑히자 대신 자원하게 된다.
그녀에게는 오래전에 큰 도움을 줬던 피타라는 소년이 있는데
역시 추첨에서 뽑혀 함께 경기에 참가하게 되고, 이 둘의 미묘한 로맨스도 함께 진행된다.
또 게임 시청자들에게 인기를 끌어야 그들의 후원으로 게임 중 물품 지원을 받을 수 있기 때문에
의식적으로 로맨스를 더 만들기도 한다.




전개과정도 빠르고, 기본적으로 자극적인 소재에 로맨스나 우정이 적절히 곁들여져서
확실히 중간에 손을 놓기 어려운 책이다.
감성을 건드리는 슬프고 감동적인 이야기도 중간중간 녹아있고. 훗.

그치만 원래 10대 후반 정도를 타겟으로 쓰여진 책이라는 만큼 다 읽고 나니 좀 유치하달까...
암튼 말 그대로 흔한 소재에, 흔한 전개의 이야기.

전체 3부작 중에 이 <헝거게임>은 1편이라고 하던데, 2,3편은 거의 읽을 일 없을 것 같다.^^;;;
게임 자체는 1편에서 끝났으니 어떤 이야기가 더 이어질지 궁금하기도 하지만, 약간 돈 아까워.ㅠㅠ
걍 페이퍼백으로 만들었어도 될 것 같은데, 머하러 양장본으로 만들어서 13,000원씩이나 받는담.-_-

암튼 머, 재미 하나만을 놓고 보자면 책장이 숨가쁘게 넘어가는 책인 건 확실하니 선택은 각자가~^^*



( * 추천 SF 소설 자세히 보기)





Posted by 블랑블랑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말랑말랑 ㅋ 2010.02.28 01:03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두께보고 놀랐는데 페이지보고 또놀란...이두께에 장수가 400pg를넘지 않다니...리뷰보고 샀는데 상당히 재밌었어요 ㅎ... 잔혹하고 우울한 한편의 동화같아서 요즘 기분이 씁쓸하다능... ㅎ 헝거겜 읽고바로 공중그네읽었는데 정색하다 쪼갯으니 않좋은 부분에 털날듯 ㅠㅜ

  2. 0 zero 0 2010.05.19 19:26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집중력이 딸려서 책 읽는데 시간 오래걸리는데 이거는 하루만에 다 읽었다는

  3. 가리 2010.08.26 11:50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출근해야되는데 새벽까지 흥미진진하게 읽었는데 저도 님처럼 하도 잼있다고 평이 자자하길래 정가주고 샀걸랑요~쉽게 잘 읽혀서 좋긴 한데 휘발성이 좀 강한거 같앴어요~그래서..정말 그 다음 작품들을 사서 봐야 하나 ..고민이 많이 되긴 해요^^:

  4. 곡물 2010.09.05 22:12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사세요 지금 캣칭파피어 나왔는데 제발요 전 책읽는거 느려서 지금 부탁 드릴려고 왔어요 ㅋㅋ

    • 블랑블랑 2010.09.05 23:52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그러게요~ 2편 나왔드라구요~
      전 아마 안 살 거 같은데...^^;;;
      헝거게임도 버얼써 팔아버리고 없답니다.ㅋ
      곡물님은 블로그 운영 안 하세요?
      혹시 하시면 곡물님이 읽고 리뷰 올려주세요~
      제가 구경갈께요.^^

  5. 가리 2010.09.06 15:56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헐~벌써 나왔군요 @_@

  6. 곡물 2010.09.07 20:08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헝거게임 누가 먼저 빠져들게 하셨는지는 블랑님께서 누구보다 잘아실듯.
    이건 뭐 능욕당한느낌? 전남자인데 여자한테 능욕당한건 처음인데요 ㅇㅅㅇ;;;
    아 근데 저번에 저 알라딘 서재 운영한다고 말씀드리지 않았나요?
    둘다 방문자는 많지만 댓글도 없고 추천도 없는게 참 않타까움 그래서 티스토리?이거 가입할까 생각중...ㅋㅋ

    • 블랑블랑 2010.09.07 21:47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말씀 안 하셨어요~ 걍 알라딘 서재는 어떻다는 말씀만...
      알라딘 서재하시는구나~^^
      제 블로그도 댓글이나 추천이 썰렁한지라 머...
      요즘 방문자수도 뚝 떨어졌고요~ㅋ

      참, 글구 제가 깜박 까먹었었는데, 티스토리는 초대장이 있어야 가입이 되요.
      초대장 필요하시면 말씀하세요~^^

  7. 곡물 2010.09.07 20:13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아아 근데 요즘 관리를 않하는군요;;; 죄송해요 다시 관리할테니까 때리지마세요


Statistics Graph

최근에 달린 댓글

달력

 « |  » 2019.12
1 2 3 4 5 6 7
8 9 10 11 12 13 14
15 16 17 18 19 20 21
22 23 24 25 26 27 28
29 30 3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