며칠 전에 예약주문했던 <굿바이, 욘더>를 어제 드뎌 받았다.

늘 그렇지만, 주문한 책을 받아서 개봉할 때의 그 기분이란~ㅋ
내가 주문한 거라 뭐가 들었는지 다 알면서도 왜케 두근거리는 건지...ㅋㅋ^^;;;

글구 새 책을 책꽂이에 꽂을 때도 기분좋아.
빽빽히 찬 정신없는 책꽂이긴 하지만, 새 자리 만들면서 나름 정리도 좀 하고 말이지.^^




표지 일러스트는 심히 맘에 안 들지만,
살짝 몽환적인 분위기는 소설 내용이랑 그런대로 잘 어울리는 듯.




아, 빨리 읽고 싶당~~
일단 읽다 만 <디센트> 마저 읽고!^^;;;



* 책 자세히 보기는 아래 해당 이미지 클릭!!!







--바쁘지 않으시면 추천 한방 꾹! 눌러주세요~ 블로거에게 큰 격려가 된답니다~^^*--
Posted by 블랑블랑

댓글을 달아 주세요


Statistics Graph

최근에 달린 댓글

달력

 « |  » 2019.9
1 2 3 4 5 6 7
8 9 10 11 12 13 14
15 16 17 18 19 20 21
22 23 24 25 26 27 28
29 3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