원래는 어제 해야 했던 신간포스팅을 하려고 했는데,

대충 신간을 둘러보니 관심가는 책이 이번주도 얼마 안되네...

지난주에 신간포스팅을 늦게 했던 탓도 있겠고...

암튼 그래서 그건 하루 정도 더 묵혔다가 권수 좀 채워서 내일쯤 할 예정이고,,,

블로그 들어온 김에 그냥 뻘소리나 몇 마디 지껄여볼까...ㅎ

 

토요일날 밤외출을 해서 무리하게 먹고 마시고 달렸드니

감긴지 감기몸살인지가 아주 된통 걸려버렸다.

어제 하루종일 시체놀이를 했는데도 회복이 안 되고

오늘도 아주 재채기에, 콧물에, 몸이 으슬거리고 머리가 지끈지끈....ㅠㅠ

 

 

 

 

사실 어제는 얼마전에 '북폴리오'에서 서평도서로 받은

'오가와 이토'의 <따뜻함을 드세요>를 읽고 리뷰도 완료할 예정이었는데, 젠장...ㅜ

 

그래도 내용이 술술 읽히고 일러스트도 들어있고 그래서 헤롱대는 와중에도 얼추 읽었는데,

그냥 음식과 추억이 얽힌 소박하고 소소한 단편들일 거란 예상과는 달리,

의외로 그로테스크한 단편도 있고, 서술트릭이 들어간 단편도 있고 그렇더라~

아, 재밌어!ㅎ

 

마지막 한 편만 남겨두고 있는데 오늘은 그거나 마저 읽고 일찍 자야지.

 

 

 

 

 

그냥 가기 아쉬우니 며칠 전에 시켜먹은 쟁반짜장이랑 탕수육 사진이나 한 장씩 투척!ㅋ

(근데 쟁반짜장 사진이 뭔가 징그럽게 나왔어...-_-;;;)

 

그럼 난 이만 쌍화탕 하나 원샷하고 뜨끗한 전기장판 속으로~~ㅎㅎ^^*

 

 

 

* 음식 에세이 모음!!

* 아래 링크를 통해 구매하시면 1%의 알라딘 추가적립금을 받으실 수 있어요~^^
(익월 15일 자동지급, 링크도서와 함께 구매한 모든 도서에 대해 적립)




-- 추천 한 방 꾹! 눌러주심 안 잡아먹어효~!!! (>_<) --

Posted by 블랑블랑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아이러뷰 2012.10.15 21:06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뚜울떡 침이 넘어 갑니다^^

  2. amuse 2012.10.15 21:17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오호 저도 도서리뷰도 가끔하고 있는데 '북폴리오' 란 곳이 궁금하네요? ^^

  3. 좀좀이 2012.10.15 23:25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저도 기온이 떨어지는 바람에 감기 걸린 것처럼 으슬으슬하네요. 정말 이런 날은 얼큰한 짬뽕 한 그릇 먹고 땀 쫙 빼주면 좋을텐데요. 쟁반짜장과 탕수육 보니 더욱 짬뽕이 그리워지는 날이네요 ㅎㅎ;

  4. 유쾌통쾌 2012.10.16 00:49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감기 많이들 걸리시는거 같습니다..
    얼른 쾌차하세용~

  5. 뉴엘 2012.10.16 07:08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잘 읽고 갑니다. 오늘도 즐거운 하루 되세요.

  6. +요롱이+ 2012.10.16 10:10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리뷰 너무 잘 읽어보고 갑니다^^
    오늘도 행복한 하루 되시기 바래요..!!

  7. 아레아디 2012.10.16 10:33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왠지 제가 좀 먹어야할꺼 같은.ㅠ
    잘보고 갑니다~

  8. Hansik's Drink 2012.10.16 10:42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잘 보고 간답니다 ^ ^
    좋은 하루를 보내시길 바랍니다!!

  9. S매니저 2012.10.16 12:16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아아 잘 보구 갑니다!!
    군침이 도네요 ㅎ

  10. 하늘다래 2012.10.16 13:49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저도 감기 때매 골골..ㅠ_ㅠ
    다들 감기 때매 고생이네요;;; ㄷㄷ

  11. 어듀이트 2012.10.16 16:10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잘보고 갑니다~
    행복한 하루 되시길 바래요~

  12. 초록샘스케치 2012.10.16 18:04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책보다는 짜장면과 탕수육에 시선이 꽂혀요...ㅎㅎ
    전 아무래도 배고픈 소크라테스보다 배부른 돼지쪽인가보네요...^^

  13. 나는나니까 2012.10.16 19:45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잘보고 갑니다~^^
    발도장 쿵 찍고가요~~~^^

  14. 달도별도 2012.10.16 20:17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인사왔습니다~~~~
    오늘하루 마무리 잘하세욘~~~~

  15. 퐁고 2012.10.16 20:30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에구구... 즐기는 것도 쉬어가면서 즐기셔야 하는데... 얼른 쾌차하시길 바랍니다.


Statistics Graph

최근에 달린 댓글

달력

 « |  » 2019.12
1 2 3 4 5 6 7
8 9 10 11 12 13 14
15 16 17 18 19 20 21
22 23 24 25 26 27 28
29 30 31